• 커뮤니티
  • 자유게시판
  • 생활정보
  • 휴게실
  • 문학사랑
  • 가족자랑
  • 동문카페
  • 동문찾기
 
> 커뮤니티 > 자유게시판

사방 100리 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 하라

글쓴이
김기영[hjky3015]
등록일
2015.07.16
조회
791
따뜻한하루
사방 100리 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 하라



경주에는 최 부자라고 불릴 정도로
유명한 부잣집이 있었다고 한다.

최 부자 집에는 몇 가지 가훈이 있었는데 그중 하나는

"흉년에 땅을 사지 마라!"
이는 `재산증식의 도덕성`을 강조한 것이다.

최 부자 집은 내가 잘살려면
형제, 이웃 사촌 모두가 다 잘살아야 한다고 생각했던 것 같다.
즉 이웃이 편해야 내가 편하지,
이웃이 불편한데 내가 편할 수 없다는 의미이다.

최 부자 집의 가훈 중 또 하나는

`만 석 이상 하지 마라!`이다.

토지가 좁은 영남지방에서 만 석 이상의 소작료는
반드시 무리가 뒤따라 누군가의 원성을 살 수밖에 없는 일이었다.
소작료를 만 석으로 고정하자 땅이 늘면 늘수록
최 부자 집의 소작료는 낮아졌다.
최 부자 집이 부유해지면 소작인의 곳간도 덩달아 불어나는
독특한 경제 형태였다.

이른바 `상생의 경제`였다.

그래서 소작인들은 최 부자가 더 많은 땅을 가지길 원했고
팔 땅이 있으면 앞다투어 최 부자 집에 알렸다고 한다.

마지막 가훈,
"어렵고 힘들 때 이웃과 함께하라!"

풍년의 기쁨을 함께 누리면
흉년의 아픔 또한 이웃과 함께 감수하는 것이
부자의 도리라 믿은 최 부자네 사람들이었다.

`사방 100리 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 하라`는 유명한 말이 있다.

이것이 바로 최 부자 집의 명성을 널리 알리고
12대 400년간 부를 유지할 수 있었던 비결이었다.
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
가질 수 있다 해서 모든 것을 가진다면,
언젠간 차고 넘치게 됩니다.

그러나 가질 수 있는 것에 반만 가지고
나머지 반을 필요한 이들에게 나누어 준다면,
나중에는 나눈 것보다 더 큰 것을 얻게 될 것입니다.


# 오늘의 명언
마음대로 좋은 나뭇잎을 골라 뜯어먹는 목이 긴 기린의 행복을 생각할 때,
목이 짧아 굶어죽은 기린의 고통을 잊어서는 안된다.
번호
제목
설교자
본문말씀
날 짜
글쓴이
등록일
조회
23회 이의규를 찾습니다. 1 관리자 2015.09.01 10963
"자유게시판" 게시판 안내   관리자 2007.04.30 25272

1288

어떤 사람이 되고 싶은가? 1 김기영 2016.03.07 779

1287

선생님의 노력 1 김기영 2016.01.26 606

1286

총 동문회를 바라보며, 1 김종선 2016.01.08 626

1285

19대 오승훈 총동문회장님 문화일보 소개 1 강병삼 2016.01.07 1134

1284

모교 김경채 교장선생님 매스컴에 소개 첨부이미지 1 권경택 2015.12.22 958

1283

남가주 광운동문 2015년 송년모임 안내 첨부이미지 1 조성민 2015.11.25 836

1282

네 가지 유형의 친구 1 김기영 2015.11.03 660

1281

한글날은 계속 같았다? 1 김기영 2015.10.09 826

1280

2015년 미국 남가주 광운 동문 가을 야유회 첨부이미지 1 조성민 2015.10.05 774

1279

20회 하늘을 날다 첨부이미지 1 이형근 2015.09.15 696

1278

내 마음이 메마를 때면 1 김기영 2015.09.12 651

1277

총동문산악회 하계 휴양지 1 박영선 2015.08.04 639

1276

미동부지역동문회 결성 분위기 첨부이미지 1 권경택 2015.07.31 872

1275

홀로서기 1 김기영 2015.07.29 731

1274

사방 100리 안에 굶어 죽는 사람이 없게 하라 1 김기영 2015.07.16 792